back to top

한달 식비 30만원으로 살았던 후기

한달 식비 30만원으로 살았던 후기를 적어볼까 한다.

혹시나 이글을 읽는 사람이라면 자신이 한달에 식비를 얼마나 쓰는지 계산을 해봤는지 모르겠다.

나는 실제로 한달식비를 계산해보니 한달에 100만원이나 식비로 들어가고 말았다

그래서 이번글은 한달 식비 30만원으로 어떻게 살 수 있었는지 팁을 이야기 해볼까 한다.

한달 식비 30만원 어떻게 가능할까?

만약 식비가 한달에 100만원 가까이 나오거나 넘는다면 아마도 친구, 지인, 배달음식, 외식 등 주로 음식점에서 사먹는 경우가 많은 사람이다.

나 역시 배달의 민족에서 이틀에 한번 꼴로 배달을 시키고 밖에서 사먹기 까지 했다.

그 뿐만이 아니라 저녁을 배달시켜먹고 술한잔 하기 위해서 밤에 야식을 시키기도 하였다.

역시나 30만원으로 살려면 방법은 하나밖에 없다.

직접 만들어서 먹는 것이다.

거창하게 갈비짐, 잡채 이런게 아니라, 정말 간단하게 해먹을 수 있는 미역국, 멸치볶음, 콩나물국 같은걸 만들어먹기로 했다.

결과는?

한달에 약 40만원 정도 밖에 나오지 않았다. 한달에 배달음식을 시킨건 겨우 4번이였다. 주에 1회정도 시켜먹은건데, 확실히 집에서 밥을 해먹다보면 배달음식이 그리워지기 마련이다.

식비를 줄여야 하는 이유

요즘 벌이가 시원치 않아서 식비를 줄여봤다. 나는 개인사업자라서 수익이 들죽날죽한데, 굶어 죽을 정도는 아니었지만 이정도 수입으로는 돈을 모으거나 재테크를 할만한 돈이 남아나지 않았다.

사실상 오히려 약간씩 마이너스가 되어가고 있었기 때문에, 그나마 줄이기 가장 쉬운 식비를 줄여야 겠다고 생각했다.

이글이야 누가 읽겠냐만 혹시라도 이글을 보는 사람중에 식비가 혼자서 100만원 가까이 쓰는 사람은(점심은 회사에서 제공한다는 하에) 식비의 절반정도는 확실히 줄일 수 있다는 걸 생각하길 바란다.

50만원이면 그렇게 큰돈은 아니지만 소득이 불안정하거나 조금 부족할때 식비만큼 줄일 수 있는게 또 없다.

앞으로의 계획

요즘에는 정말 뭘 할지 모르겠다. 그냥 시간이 흘러만 가는 느낌이다.

그나마 블로그에 이렇게 글이나 쓰면서 푸념하지만 아무도 보는사람은 없을 것이기 때문에 그냥 솔직하게 이야기 하자면, 앞으로의 미래로 인해서 스트레스가 정말 많이 쌓인것 같다.

앞으로의 계획은 아직도 생각하지 못했다.

오늘은 아무도 보지 않을 글을 일기처럼 끄적여 봤는데, 앞으로 이런글을 쓰지 않을만큼 바쁜 나날이 되었으면 좋겠다.

추가 정보

댓글작성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내 생각, 자기계발, 당신에게 도움이 될 메모장

최신 글

최근 댓글